매일 큐티 03.08ㅣ고후 4:17-18


고후 4:17-18 우리가 잠시 받는 환난의 경한 것이 지극히 크고 영원한 영광의 중한 것을 우리에게 이루게 함이니 우리가 주목하는 것은 보이는 것이 아니요 보이지 않는 것이니 보이는 것은 잠깐이요 보이지 않는 것은 영원함이라

잠시 받는 환난... 이란 것이 가볍지않을 때가 있다. 그래서 생의 의지가 흐려지는 어려움을 겪기도한다. 일단 환난은 안겪는게 좋다. 내 잘못으로 인한 환난이야 내 죄를 내가 알기에 군소리할게 없지만 하나님에게 성의를 다하는 상황에서 환난이 닥칠 때면 소화해내기 힘든게 사실이다. 이 세상은 그런 경우가 비일비재하다. 종종 중앙선을 침범한 맞은편 차량으로 인해 비극을 겪는 사례를 본다. 지금 이 쪽은 교통법을 지키며 잘가고 있는 중이었다. 그런데 상대편의 과실로 엉뚱한 사람이 고통을 겪게 된다. 소화하기 힘든 환난이다.

선의로 대하는데도 공격을 받을 때가 있고 시기나 질투에서 오는 음해를 받는 경우도 있다. 사람은 복잡하고 예측불허일 때가 많다. 이런 부조리는 부패한 본성에서 온다. 이기심과 편견 등이 온갖 복잡한 일을 일으킨다. 그래서 사람이 두려울 때가 있다. 그러면 나는 괜찮은가? 나 역시 나의 편견, 나중심적 사고의 흐름에 무관하지 않다. 그래서 과실을 범할 때도 있고 오해를 할 때도 있다. 그로 인한 마음의 고통을 당할 때가 한두번이 아니다. 환난이 먼 얘기가 아닌 것이다.

그런데 바울은 이런 시행착오와 고생과 수고가 다 사라지는 때가 온다고 말한다. 보이지않는, 그러나 지극히 크고 영원한 영광의 때가 올 것이다. 장차 누리게 될 그 영광을 생각하면 지금 겪는 환난은 가벼운 것이다. 하루하루 한걸음 한걸음 참고 하루하루를 지내면 그 문턱에 다다를 때가 반드시 올 것이다. 그러니 다시 또 털고 일어나야겠다.

*은정 가족들에게

조금만 참으세요. 인생 사는게 버겁고 힘겨워도 예수 안에서 조금만 참아내세요. 더불어 개척교회 수고가 짐이 되어도^^ 조금만 참으며 감당해내세요. 그러면서 본질을 따라가노라면 환하게 웃어제끼며 지극히 크고 영원한 영광의 중심에 서는 날이 올 것입니다.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고전 10:13 사람이 감당할 시험 밖에는 너희가 당한 것이 없나니 오직 하나님은 미쁘사 너희가 감당하지 못할 시험 당함을 허락하지 아니하시고 시험 당할 즈음에 또한 피할 길을 내사 너희로 능히 감당하게 하시느니라 앞서 바울은 출애굽 1세대에게 일어난 슬픈 일들을 언급했다. 그들은 전무후무한 기적들을 체험했음에도 광야에서 자주 시험에 들었다. 빈번하게 일어

고전 9:25 이기기를 다투는 자마다 모든 일에 절제하나니 그들은 썩을 승리자의 관을 얻고자 하되 우리는 썩지 아니할 것을 얻고자 하노라 금메달을 바라보며 훈련하는 선수들의 공통점은 절제다. 식생활의 절제, 시간관리의 절제, 멘탈의 절제, 심지어 운동량의 절제에 이르기까지 그 폭은 상당히 넓다. 절제가 안 된다는 것은 본능에 무릎꿇는 것을 의미한다. 사실상

고전 8:12-13 이같이 너희가 형제에게 죄를 지어 그 약한 양심을 상하게 하는 것이 곧 그리스도에게 죄를 짓는 것이니라 그러므로 만일 음식이 내 형제를 실족하게 한다면 나는 영원히 고기를 먹지 아니하여 내 형제를 실족하지 않게 하리라 다신교 사회였던 고린도에는 우상제사에 드려진 음식들이 시장에 나돌았고, 비신자의 집에 초청받을 경우 그 집에서 섬기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