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12.08 ㅣ시편 63:3-4


 

시 63:3-4 주의 인자하심이 생명보다 나으므로 내 입술이 주를 찬양할 것이라. 이러므로 나의 평생에 주를 송축하며 주의 이름으로 말미암아 나의 손을 들리이다

주의 인자하심의 클라이막스는 십자가이다. 희생제물이 되사 용서와 구원의 길을 여신 은혜가 인자하심의 핵심이다. 그 인자하심이 생명보다 낫다는 것은 은혜를 통해 영원을 얻는 것이 이생의 그 어떤 것보다도 소중하다는 신앙고백이다. 만일 성경의 말씀대로 진짜 사후세계가 있고 그 세계가 천국과 지옥으로 나뉘어진다면 이 땅에 있을 때 천국갈 수 있는 줄을 붙잡는 것이 제일 현명한 일이다. 그보다 더 중요한 일이 어디에 있겠는가? 그러나 그렇지 못하다면 비극이다. 주의 인자하심은 생명보다 낫다는 것은 주의 인자하심이 이 땅에서 소유할 수 있는 모든 것보다 낫다는 말씀이다. 영벌의 지옥에 안가게 하는 것이 가장 귀한 것이라는 뜻인데 그것은 오직 주의 인자하심 밖에는 없다.

다윗은 목동에서 왕이 된 자로서 왕위가 주는 영화와 권세를 알았지만 단 한 번도 그런 것들을 주의 인자하심보다 귀하게 생각한 적이 없었다. 왕이면서도 주의 전에 거하기를 원했고 늘 주의 아름다움을 바라보기를 원했다. 이건 왕인지 성직자인지 구분이 안될 정도이다. 지금도 그는 말한다. 이러므로 나의 평생에 주를 송축할 것이다. 초대교회 성도들은 이 진리를 알았다. 그들은 주의 인자하심을 놓치지 않으려고 기로에 섰을 때 생명을 내놓았다. 주의 인자하심이 생명보다 재산보다 명예보다 이 세상 그 어느 것보다 귀했기 때문이다. 내가 진짜 소중하게 여기는 것은 무엇인가? 내가 실망하거나 낙담한다면 그것은 무엇때문일까? 주님이 날 버리지 않으시는 한 낙담할 일이 없는 거 아닌가. 때때로 내 안에 배인 속물근성을 발견하면서 부끄러울 때가 있다.

*은정 가족들에게

주의 인자하심에서 오는 십자가의 대속의 은혜는 그 무엇보다 귀합니다. 평생 송축합시다. 은혜의 그 이름을 인하여 우리의 손을 듭시다. 우리의 영혼은 위로도 필요하지만 각성도 필요합니다.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전 1:2-3 전도자가 이르되 헛되고 헛되며 헛되고 헛되니 모든 것이 헛되도다 해 아래에서 수고하는 모든 수고가 사람에게 무엇이 유익한가 전도자는 해 아래의 것들이 헛되며 무익하다고 말한다. 상식의 세계에서도 수용되는 말이다. 특히 죽음의 문제에서 그렇다. 무신론적 실존주의자들은 묻는다. 이렇게 죽을 걸 무엇 때문에 사는가. 무신론자가 아니더라도 고난에

시 41:1-3 가난한 자를 보살피는 자에게 복이 있음이여 재앙의 날에 여호와께서 그를 건지시리로다 여호와께서 그를 지키사 살게 하시리니 그가 이 세상에서 복을 받을 것이라 주여 그를 그 원수들의 뜻에 맡기지 마소서 여호와께서 그를 병상에서 붙드시고 그가 누워 있을 때마다 그의 병을 고쳐 주시나이다 하나님의 구도는 가난한 자와 부한 자가 아니라 가난한

시 40:11-12 여호와여 주의 긍휼을 내게서 거두지 마시고 주의 인자와 진리로 나를 항상 보호하소서 수많은 재앙이 나를 둘러싸고 나의 죄악이 나를 덮치므로 우러러볼 수도 없으며 죄가 나의 머리털보다 많으므로 내가 낙심하였음이니이다 죄가 머리털보다 많다는 본문의 고백은 남의 이야기가 아니다. 생각이 여기에 미치면 낙심이 무거운 납덩이처럼 마음을 누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