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0312  '한 번 죽는 것이 사람에게 정해진 이유' (히 9:27-28)


 

170312 '한 번 죽는 것이 사람에게 정해진 이유' (히 9:27-28)

사람은 누구나 다 죽습니다. 예외 없이 다 죽게 만드는 어떤 원리가 있음을 부인할 수 없고 그 원리를 설명하는 유일한 자료가 성경입니다.

롬 6:23 죄의 삯은 사망이요 하나님의 은사는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 안에 있는 영생이니라

성경은 죽음을 두 가지, 즉 잔다는 것과 죽는다는 것으로 표현합니다. 잔다는 것은 육신의 죽음(=의학적 사망)이요, 죽는다할 때는 영적인 사망을 이릅니다. 영적 사망이란 하나님과의 영원한 분리를 말하는 것으로 둘째 사망이라고도 합니다.

계 2:11 귀 있는 자는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을 들을지어다 이기는 자는 둘째 사망의 해를 받지 아니하리라

이 차이를 아느냐 모르느냐에 따라 복음을 받아들이기도, 거부하기도 합니다 복음은 지금 우리 눈에 보이는 세계보다 더 크고 더 오래가는 세계가 있다는 사실을 전제합니다. 우리는 그 세계를 영적인 세계라고 합니다. 이생은 짧고 내세는 영원한데, 그 내세는 천국과 지옥으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천국은 영원한 복락이지만 지옥은 영원한 형벌을 받는 감옥과 같은 곳으로 한 번 들어가면 나올 수 없는 끔찍한 고통의 처소입니다. 이생의 행복보다 더 중요한 것은 영원의 복락을 얻는 것, 즉 지옥의 형벌을 피하는 것입니다.

마 5:29-30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인간은 죄 때문에 지옥의 형벌을 면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인생 사는 것도 고달픈데, 죽은 다음이 더 고달프고 고통스러운 것입니다. 그러나 이런 슬픈 처지에 있는 인간에게 죄와 저주와 지옥의 형벌을 면할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2 천 년 전 하나님의 아들이 헤븐으로부터 내려와 사람의 몸을 입고 태어나셨고 십자가에 달리사 몸찢고 피흘리며 죽임당하사 그 대속을 받아들이는 사람으로 하여금 죄사함받는 길을 열으신 것입니다. 그래서 교회에서는 십자가를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바로 그 십자가 때문에 나의 죄와 죄짐이 사라졌기 때문이지요.

고전 2:2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십자가의 은혜는 지옥문을 닫고 하늘문을 열어 영적인 세계에서 영생을 누리게 하며 사탄의 세력을 무력화하여 이생에서 우리로 승리하게 합니다.

이것이 복음입니다. 이 복음을 받아들이고, 이 복음을 붙들고 살며, 이 복음의 열매를 누리며 살아야겠습니다.

노트다운로드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41:1-3 가난한 자를 보살피는 자에게 복이 있음이여 재앙의 날에 여호와께서 그를 건지시리로다 여호와께서 그를 지키사 살게 하시리니 그가 이 세상에서 복을 받을 것이라 주여 그를 그 원수들의 뜻에 맡기지 마소서 여호와께서 그를 병상에서 붙드시고 그가 누워 있을 때마다 그의 병을 고쳐 주시나이다 하나님의 구도는 가난한 자와 부한 자가 아니라 가난한

시 40:11-12 여호와여 주의 긍휼을 내게서 거두지 마시고 주의 인자와 진리로 나를 항상 보호하소서 수많은 재앙이 나를 둘러싸고 나의 죄악이 나를 덮치므로 우러러볼 수도 없으며 죄가 나의 머리털보다 많으므로 내가 낙심하였음이니이다 죄가 머리털보다 많다는 본문의 고백은 남의 이야기가 아니다. 생각이 여기에 미치면 낙심이 무거운 납덩이처럼 마음을 누르기

시 40:1-2 내가 여호와를 기다리고 기다렸더니 귀를 기울이사 나의 부르짖음을 들으셨도다 나를 기가 막힐 웅덩이와 수렁에서 끌어올리시고 내 발을 반석 위에 두사 내 걸음을 견고하게 하셨도다 돌파의 과정에는 기다림과 부르짖음이 있다. 요셉과 같은 신실함도 포함된다. 이런 사람에게는 수렁에서 반석으로 옮겨지는 은혜가 주어진다. 아브라함은 이 과정에서 ‘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