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히브리서 3:19ㅣ9월 5일

히 3:19 이로 보건대 그들이 믿지 아니하므로 능히 들어가지 못한 것이라


여기서의 ‘그들’은 출애굽 1세대를 말한다. 그들은 전무후무한 기적을 체험하며 하나님의 권능을 목격했음에도 마음에 믿음이 자리잡지 못했다. 가데스바네아에서 격동된 불신앙이 증거다. 부정적 정탐보고를 들은 그들이 부정적으로 반응하면서 분위기는 하나님을 대적하는 쪽으로 흘러가며 사태가 악화됐다. 하나님은 그들에게 가나안 입장금지령을 내리셨다. 믿을만한 충분한 기회가 주어졌음에도 변화되지 못한 까닭이다.


그들의 내면에 자리잡은 완고함이 하나님께서 예비하신 은총을 거부한 것이다. 그들의 경험과 상식에 맞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 대립은 오늘날 현대교회 신자들 사이에도 엄연히 존재한다. 그것은 내 안에도 이런 경향성이 존재함을 뜻한다. 믿지 아니하므로 얻지 못하며, 누리지 못한다. 죽어서 가는 천당은 은혜의 연장이지만, 이 땅에서의 승리는 믿음의 열매다. 믿음은 모든 상황속에서 하나님 편에 서는 자세요, 하나님에 대한 신뢰로 충만한 마음이다.


주님, 진리와 약속을 변함없는 사실로 여기며, 완고한 나의 내면에 부단히 선포하기를 작정합니다. 아멘.

Recent Posts

See All

열왕기상 20:42-43ㅣ5월 25일

왕상 20:42-43 그가 왕께 아뢰되 여호와의 말씀이 내가 멸하기로 작정한 사람을 네 손으로 놓았은즉 네 목숨은 그의 목숨을 대신하고 네 백성은 그의 백성을 대신하리라 하셨나이다 이스라엘 왕이 근심하고 답답하여 그의 왕궁으로 돌아가려고 사마리아에 이르니라 하나님은 아합에게 벤하닷을 처형하라 명하셨다. 그럼에도 아합은 그를 살려둔다. 살려주어 군신의 예를

열왕기상 20:28ㅣ5월 24일

왕상 20:28 그 때에 하나님의 사람이 이스라엘 왕에게 나아와 말하여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에 아람 사람이 말하기를 여호와는 산의 신이요 골짜기의 신은 아니라 하는도다 그러므로 내가 이 큰 군대를 다 네 손에 넘기리니 너희는 내가 여호와인 줄을 알리라 하셨나이다 하니라 아람 사람들은 여호와 하나님을 산신으로 간주했다. 아마도 시내산 시절을 추정했던 듯 하다

열왕기상 20:13ㅣ5월 23일

왕상 20:13 한 선지자가 이스라엘의 아합 왕에게 나아가서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이 네가 이 큰 무리를 보느냐 내가 오늘 그들을 네 손에 넘기리니 너는 내가 여호와인 줄을 알리라 하셨나이다 아람의 도발로 심란한 아합에게 선지자가 나타나 승리를 예고한다. 그 승리는 하나님으로 인한 승리다. 이 대목에서 아합을 도우시는 하나님의 배려가 어색하게 느껴진다. 호통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