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재우

깊은 데로 가자 ㅣ눅 5:1-11


누가복음 5:1-11

1 무리가 몰려와서 하나님의 말씀을 들을새 예수는 게네사렛 호숫가에 서서

2 호숫가에 배 두 척이 있는 것을 보시니 어부들은 배에서 나와서 그물을 씻는지라

3 예수께서 한 배에 오르시니 그 배는 시몬의 배라 육지에서 조금 떼기를 청하시고 앉으사 배에서 무리를 가르치시더니

4 말씀을 마치시고 시몬에게 이르시되 깊은 데로 가서 그물을 내려 고기를 잡으라

5 시몬이 대답하여 이르되 선생님 우리들이 밤이 새도록 수고하였으되 잡은 것이 없지마는 말씀에 의지하여 내가 그물을 내리리이다 하고

6 그렇게 하니 고기를 잡은 것이 심히 많아 그물이 찢어지는지라

7 이에 다른 배에 있는 동무들에게 손짓하여 와서 도와 달라 하니 그들이 와서 두 배에 채우매 잠기게 되었더라

8 시몬 베드로가 이를 보고 예수의 무릎 아래에 엎드려 이르되 주여 나를 떠나소서 나는 죄인이로소이다 하니

9 이는 자기 및 자기와 함께 있는 모든 사람이 고기 잡힌 것으로 말미암아 놀라고

10 세베대의 아들로서 시몬의 동업자인 야고보와 요한도 놀랐음이라 예수께서 시몬에게 이르시되 무서워하지 말라 이제 후로는 네가 사람을 취하리라 하시니

11 그들이 배들을 육지에 대고 모든 것을 버려 두고 예수를 따르니라

깊은 데로 가자

오늘 우리는 빈 배가 만선으로, 그것도 더블이 되는 축복을 봅니다.

빈 배 같은 우리 인생에서 나도 놀라고, 모든 사람이 놀랄만한 은혜를 입으려면 무엇이 필요할까요?

1. 배에 오르신 주님

밤새 고기를 잡다가 허탕을 치고 아침에 그물을 씻는 베드로의 배에 주님께서 오르십니다. 주님은 내 인생의 배에 오르기 위해 하늘에서 내려오신 분이십니다. 빈 배로 맥이 빠진 자에게는 만선의 복을, 병고에 시달리는 자에게는 치유의 복을, 허무로 힘들어하는 자에게는 영생의 복을 주시기 위해.. 무엇보다도 그 자신을 주시기 위해 찾아오신 분이십니다.

2. 육지에서 조금 떼어라

주님은 배에 오르사 바로 깊은 데로 가자고 하지 않으시고

배를 육지에서 조금 떼어라.. 하셨습니다.

골 3:1-2

1 그러므로 너희가 그리스도와 함께 다시 살리심을 받았으면 위의 것을 찾으라 거기는 그리스도께서 하나님 우편에 앉아 계시느니라

2 위의 것을 생각하고 땅의 것을 생각하지 말라

아브라함은 본토 친척 아비 집을 떠났습니다.그리고 주님은 빈 배를 쓰자 하십니다.

당장 생계가, 생활이 막연한데 당신께서 원하시는 일을 먼저 좀 하자시는 것입니다.

베드로는 생각지도 않게 먼저 하나님의 의와 나라를 구하게 됩니다.

3. 깊은 데로 가자

주님이 주시는 만선의 복은 종종 황당한 상황에서 벌어지기도 합니다. 상식과 경험에서 벗어나는 상황에서입니다. 만선을 챙길 수 있는 깊은 데로 가려면 이런 고비를 넘어야 합니다.

말씀에, 성령의 감화하심에 그냥, 단순하게 따르는 것이 깊은 데로 가는 것입니다.

눅 5:5

시몬이 대답하여 이르되 선생님 우리들이 밤이 새도록 수고하였으되 잡은 것이 없지마는 말씀에 의지하여 내가 그물을 내리리이다 하고

말씀을 읽고 묵상하며 성령의 감화를 통한 주님의 이끄심에 마음을 집중해야 합니다.

이 이끄심을 따를 때 깊은 데로 갈 수 있습니다.

정원메세지 전체영상 보기


조회 20회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은혜의정원교회    © GRACE GARDEN CHURCH All Rights Reserved.